변화의 중심 기회의 경기

#SNS

인스타그램 아이콘

새로운 경기, 안전한 세상

도민과 함께하는 경기도 자치경찰

알림마당

보도자료

경기북부자치경찰위, 첫 회의 열고 공식활동 돌입(21. 7. 1. 뉴시스)

게시물 정보
작성자 북부자치경찰위원회

경기 북부지역 자치경찰사무를 관장하는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가 1일 첫 정기회의를 열고, 본격적인 공식 활동에 돌입했다.
 
경기도는 이날 오후 북부자치경찰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정기회의에서 2021년 위원회 운영계획과 위원회 임용권의 한시적 위임 안건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는 현 정부의 지방분권화 정책기조와 올해 전국적인 자치경찰제 전면 시행에 맞춰 출범한 합의제 행정기구로, 지난달 30일 경기도청에서 공식 출범식을 가졌다.

위원회는 각계각층 전문가 7명으로 구성했으며 위원장은 신현기 한세대 경찰행정학과 교수 겸 한국자치경찰학회 회장이 맡았다.

위원에는 김두연 전(前) 영등포경찰서장, 박선영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겸 한국젠더법학회 회장, 소순창 건국대 교수, 이현숙 전(前) 경기도교육연수원 원장, 정용환 전(前) 용인서부경찰서장, 최성진 전(前) 경기경찰청 인권위원회 위원이 참여한다.

위원회는 앞으로 경기북부 10개 시군지역을 대상으로 기존 경찰 사무에서 분리된 교통이나 생활안전, 여성·청소년, 경비 분야 등의 자치경찰 사무를 지휘·감독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특히 북부기획조정과, 북부자치경찰협력과 등 2개과 5팀으로 구성된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을 설치해 위원회의 원활한 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현기 위원장은 "올해 자치경찰제가 본격 시행되는 만큼, 빠른 시일 내에 경기북부 실정에 맞는 1호 시책을 발굴하겠다"며 "앞으로 도민 눈높이에 맞는 치안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경기도형 자치경찰의 안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1. 7. 1. 북부자치경찰위원회 1차 정기회의를 마치고 위원장님과 위원님들이 단체사진을 찍은 것을 홈페이지에 게시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