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전체 메뉴

 경기도

 뉴스

 민원

 정보

 소통

해외사례

3,000km에 달하는 런던의 철도교통망
런던의 전철 연장거리는 3,000km에 달하며, 대한민국 수도권 전철 연장거리(250km)의 12배에 달할 정도로 런던 시민들의 철도이용률은 대단히 높습니다. 런던에는 총 473km의 런던 언더그라운드(London Underground)와 런던레일(London Rail), 도크랜드 경전철(DLR)이 철도교통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DLR은 1987년 Poplar를 중심으로 3개 노선이 건설되었으며, 1999년 루이샴(Lewisham) 연장노선 완공으로 현재 총 4개 노선을 운영 중에 있습니다.
런던의 광역철도 Crossrail, 21세기 경제성장의 원동력
영국 정부는 80년대부터 지하철과 국철의 한계를 겪어 왔습니다. 최근 21세기 장기발전계획의 일환으로 동서와 남북을 각각 잇는 광역철도 Crossrail을 설치하기로 하고 광역 철도 노선을 결정했습니다.
Crossrail, 도심 지하 60m를 100km/h의 빠른 속도로 운행
2017년 개통을 목표로 메이든헤드역~아비우드, 메이든헤드역~쉔필드를 잇는 노선이 구축 중에 있으며 한국의 수도권광역급행열차와 같이 직선코스 노선을 위해 도심 지역은 60m 지하로 공사하고, 외곽은 지상 노선도 건설될 예정입니다. 개통 시 운행속도는 100km/h로 단시간 내 도시와 외곽을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습니다.
2017년 개통 목표, 민관공동투자로 건설되는 Crossrail
Crossrail은 런던권의 경제성장과 지역 재개발에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Crossrail은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접근성이 떨어졌던 동서와 남북 축을 연결하기 때문에 현재의 교통혼잡도를 상당히 완화시킬 것으로 전망되며, 런던의 지하철 수용능력을 7% 끌어 올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Crossrail은 민관공동투자(PPP; Public-Private Partnership) 방식으로 추진되는 영국 사상 최대 교통인프라 작업입니다.

도심-외곽 출퇴근자 70%가 철도 이용
프랑스 파리에는 고속버스 터미널이 없습니다. 교통망이 철도위주로 짜여있기 때문입니다. 파리 도시권의 면적은 우리 수도권과 비슷하지만 철도길이(1,640km)는 우리나라의 4배나 됩니다. 시내엔 지하철망이, 인근 도시까지는 급행전철(RER: Reseau Express Regional)망이 거미줄처럼 깔려 있어 파리 도심과 외곽을 오가는 사람의 70%가 철도를 이용합니다.
주요 거점역 정차하는 급행철도 RER
파리의 광역급행전철 RER은 주요 거점역과 환승역에만 정차하는 급행철도망으로 역간 거리는 평균 2.3km입니다. 오전 러시아워의 경우, RER A~C선은 2.5분 마다 1대, RER D~E선은 5분마다 1대로 운영되며, 최근 건설된 E선의 속도는 71Km/h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광역급행전철 RER, 기존 지하철망과 연계성 높여
파리는 철도망을 중심으로 대중 교통 수단이 발달해 있습니다. 파리의 광역급행전철 RER은 파리시와 주요 외곽 거점 지역 시민들이 편리하게 전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기존의 파리 지하철망과 연계성도 높였습니다.파리는 철도망을 중심으로 대중 교통 수단이 발달해 있습니다. 파리의 광역급행전철 RER은 파리시와 주요 외곽 거점 지역 시민들이 편리하게 전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기존의 파리 지하철망과 연계성도 높였습니다.
파리의 중심과 주변 '파리대도시권'을 빠르게 연결하는 RER
RER의 등장은 파리의 신도시 건설계획과 맞물려 있습니다. 1965년 인구분산정책의 일환으로 파리권 신도시 건설계획이 대두되면서 계획도시가 탄생하게 되었고, RER은 1969년 파리의 동서를 관통하는 RER A 노선을 시작으로 꾸준히 확장되어 왔습니다. 현재 RER은 첨단 비즈니스 중심지인 라데팡스(La Defence)의 중심업무지구와 주변 신도시5개를 '파리대도시권'으로 빠르게 연결하고 있습니다.

동경-동경 외곽 일 평균 3,650만 명 이용
동경의 전철 연장거리는 1,843km에 달하며, 대한민국 수도권 전철 연장거리(250km)의 7배에 달할 정도로 동경의 철도는 출퇴근하는 시민들의 주요한 교통수단으로 사랑받고 있습니다. 지하철 일 평균 수송인원은 784만 명, 동경 외곽을 운행하는 광역철도의 수송인원은 일 평균 3,650만 명을 넘어 설 정도로 동경의 철도는 동경과 동경 외곽 지역의 과중한 교통난을 효율적으로 해결하고 있습니다.
특히, 일본 동경전철은 노선이 증가할 때마다 기존 노선을 피해 더 깊은 지하에 건설해오고 있습니다. 이미 10여 년 전부터 지하 30~40m에 노선을 구축해왔습니다.

과중한 교통난을 효율적으로 해결
광역철도는 모든 역을 정차하는 보통열차, 일부 역을 무정차 통과하는 준급행, 주요 거점역만 정차하는 쾌속, 급행 등 다양한 형태로 열차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지하철 일 평균 수송인원은 784만 명 이상이며 동경 외곽의 광역교통 수요를 처리하는 수송인원은 일 평균 3,650만 명을 넘어 설 정도로 동경의 철도는 동경-동경 외곽 지역의 과중한 교통난을 효율적으로 해결하고 있습니다.
특히, 일본 동경전철은 노선이 증가할 때마다 새로운 노선을 기존 노선을 피해 더 깊은 지하에 건설해오고 있습니다. 이미 10여 년 전부터 지하 30~40m에 노선을 구축해왔습니다.

베를린 철도망, 베를린 전역을 거미줄처럼 연결
1902년 지하철을 처음 만든 베를린은 도심의 네트워크 확장을 위해 '도시철도망 구축'을 통일 독일의 역점 사업으로 추진해 왔으며, 2006년 동서남북을 모두 연결하는 베를린 중앙역(Berlin Hauptbahnhof)을 건설했습니다.
베를린에는 지역 간 철도이자 국철인 '더치 반(Deuch Bahn)', 고속운행 열차인 '에스반(S-Bahn)', 일반 지하철인 '우반(U-Bahn)', 노면 전차인 '트램(Tram)'이 철도교통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이 가운데 하루 U-Bahn 이용자만 100만명이 넘을 정도로 베를린 시민들의 철도이용률은 높습니다.
하루 30만 명이 이용하는 베를린 중앙역… 편리한 환승이 장점
하루 30만 명이 이용하는 베를린 중앙역(Berlin Hauptbahnhof)은 지하철, 고속열차 등 모든 열차의 환승이 가능합니다. 근거리 열차 310개, 장거리 열차 160개가 베를린 중앙역에 정차하여 한 곳에서 동서남북 어디로든 쉽게 환승이 이루어집니다. 중앙역 지하에는 8개 선로에 달하는 U-Bahn이, 고가에는 6개 선로에 달하는 S-Bahn이 운행되어 승객들은 큰 불편함 없이 동서, 남북간 열차를 편리하게 수직 환승할 수 있습니다.